[국제연대위][공동성명]필리핀 자라 알바레즈 인권활동가의 죽음에 분노하는 한국 종교•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

2020년 8월 24일 minbyun 22

 

필리핀 자라 알바레즈 인권활동가의 죽음에 분노하는 한국 종교•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

 

한국필리핀인권네트워크와 한국-필리핀국제인권연대를 비롯한 한국시민사회단체들은 오랜 시간 필리핀 민중들과 함께 아시아 민주와 평화를 위해 온 몸으로 일해 온 고 자라 알바레즈 인권활동가의 죽음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말할 수 없는 슬픔에 잠겨 있을 그의 가족과 동료들 그리고 뜻을 함께 해 온 전 세계 인권운동가들에게 하늘의 위로가 함께 하기를 빕니다.

지난 8월 17일, 39세의 인권활동가 자라 알바레즈 씨가 필리핀 중부 지역 네그로스 섬 바콜로드 시에서 다수의 총상으로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하였고, 바로 그 자리에서 숨을 거두었다. 알바레즈 씨는 네그로스 섬에서 암살당한 24세의 농민군, 레겐 라마소그와 72세 평화운동 지도자, 렌달 에카니스에 이어 발생한 세 번째 정치적 살인의 희생자였다. 이와 같은 암살은 필리핀 정부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철저한 방역과 의료조치가 아니라 이를 오용하는 잔인하고 무자비한 공권력을 투입한 반인도적 국가 정책의 결과이다.

알바레즈 씨는 네그로스 섬에서 인권피해사건에 조력하는 준 법률가로서 유엔인권이사회와 협력하는 일을 도맡아 해왔다. 유엔인권최고대표사무소는 특히 네그로스 섬에서 민주-인권을 위해 일하는 시민들에게 정부가 공공연하게 공산주의자로(red tagging) 낙인찍는 행위에 대한 위험을 간파하고 중단할 것을 촉구해 왔다. 알바레즈 씨 또한 해당 공공기관에 의해 테러리스트로 낙인찍혀 그의 사진과 이름이 노출되어 왔으며 결국, 네그로스 섬에서 테러리스트로 낙인찍힌 이들 중 다섯 번째 희생자가 되고야 말았다.

알바레즈씨는 필리핀 군부가 조작한 사건에 의해 2년 동안 감옥에 복역한 양심수였으며, 2014년 출소 이후에도 곧바로 활동에 복귀하여 지역사회의 가난한 이들을 돕는 일을 더불어 부정의한 정권에 저항하는 활동을 계속해서 이어갔다. 이에 그는 2018년 필리핀 법무부에 의해 다시 테러리스트 명단에 올랐으나, 마침내 지난 3월 사건이 군부에 의해 조작된 것임이 밝혀져 무죄 선고를 받았다. 이와 같이 네그로스 지역을 비롯한 필리핀과 아시아 그리고 국제사회의 민주와 인권실현을 위해 온몸을 바쳐 애써온 그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그는 결국 잔혹한 국가폭력의 목표물이 될 수밖에 없었고, 지난 17일 초법적 살인에 의해 살해되었다.

이 사건은, 지난 7월 통과된 필리핀 테러방지법이 가져온 악랄하고 잔인한 정치적 탄압의 결과이며, 코로나19 상황에 의료적 긴급 방역조치가 아니라 공권력을 투입함으로서 발생한 비극이라 할 수 있다. 이는 곧 두테르테 정권이 계속해서 보이고 있는 독재의 양상이며 그가 집권하는 기간 중 양산되는 이 모든 반인권적 정책과 국가폭력은 2019-2020년 유엔인권이사회와 유엔인권최고대표사무소로부터 국제사회 인권지수를 하향시키는 매우 심각한 우려의 대상으로 여겨져 왔다.

필리핀 정부는 인권활동가와 수많은 양심적 시민들을 위협하는 국가폭력을 당장 멈추어야 한다. 우리는 자라 알바레즈의 억울하고 부당한 죽음에 분노하며, 필리핀 정부가 자행하고 있는 테러 방지를 빙자한 악법, 초법적 살인, 강제실종, 불법체포 및 구금, 사건 조작 등을 통해 필리핀의 인권활동가, 법조인, 언론인, 원주민 등 시민의 자유와 삶을 억압하는 모든 종류의 국가폭력 행위를 당장 중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이에 우리는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1. 필리핀 정부는 초법적 살인을 비롯한 모든 국가폭력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
2. 필리핀 정부는 자라 알바레즈의 죽음에 대한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자 처벌,
재발방지를 위한 대책을 즉각 마련하라!
3. 한국정부는 반인도적 범죄가 빈번한 필리핀과의 외교관계를 전면재검토하고 유엔인권이사국으로써 오는 9월 열리는 유엔인권이사회의 필리핀 국가폭력 사건에 관해 독립적으로 조사하는 위원회 구성 결의안을 지지하라!
4. 유엔을 비롯한 국제사회는 필리핀에서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는 반인도적 범죄에 관심을 갖고 책임 있는 대책을 마련하라!

2020. 8. 24.

기독교사회선교연대회의
기독교지역빈민선교협의회
기독여민회
돈의동주민협동회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국제연대위원회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법인권사회연구소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원불교인권위원회
이주노동자운동후원회
인권교육센터 들
인권운동공간 ‘활’
제주평화인권연구소왓
천주교인권위원회
팔레스타인평화연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인권센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정의•평화위원회
한국기독교사회발전협의회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 교회와사회위원회
한국기독교장로회 청년회전국연합회(PROK-Y)
한국기독청년협의회(EYCK)
한국기독학생회총연맹(KSCF)
한국주민운동교육원
한국진보연대
해외주민운동연대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황필규

첨부파일